개표방송 중 여성혐오 멘트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토론토 중앙일보
뉴스 정치 개표방송 중 여성혐오 멘트
정치

개표방송 중 여성혐오 멘트

2020-04-16 0

의도하지 않았다면 즉각 사과에도 비난


MBC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일인 15일 밤 개표방송에서 여성 혐오성 발언을 사용해 시청자들 항의가 빗발치자 사과했다.


MBC는 이날 서울 동작을 지역구에서 맞붙은 더불어민주당 이수진 후보와 미래통합당 나경원 후보의 출구조사 득표율을 방송하면서 '언니, 저 마음에 안 들죠?'라는 녹음된 멘트를 사용했다.


이 발언은 자사 프로그램 '출발 비디오 여행'의 인기 코너 '영화 대 영화' 포맷을 빌려 두 후보의 대결을 표현하는 과정에서 나왔다.


그러나 시청자들은 후보자들의 성별에만 주목해 해당 멘트를 사용한 것은 부적절하다며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MBC 시청자 게시판 등에서 비판을 쏟아냈다.


'언니, 저 마음에 안 들죠?'는 2015년 MBC 예능 녹화장에서 여성 연예인들이 신경전을 벌이던 중 당시 상황을 촬영한 영상이 유출되면서 논란으로 번졌다. 이후 주로 여성 간 다툼을 희화화하는 데 쓰였다.
이에 MBC는 16일 오전 0시께 방송을 통해 "의도는 아니었지만 세심하게 살피지 못해 오해를 불러일으킨 점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