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 내 인간 죽이는 로봇 나온다"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토론토 중앙일보
뉴스 교육 "10년 내 인간 죽이는 로봇 나온다"
교육

"10년 내 인간 죽이는 로봇 나온다"
AI 대부의 섬뜩한 경고

토론토중앙일보 2024-03-10 0
제프리 힌턴 캐나다 토론토대 명예교수
제프리 힌턴 캐나다 토론토대 명예교수

(국제) 인공지능(AI) 분야의 대부로 불리는 제프리 힌턴 캐나다 토론토대 명예교수가 "10년내에 자율적으로 인간을 죽이는 로봇 병기가 등장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10일 힌턴 교수는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보도된 인터뷰에서 이처럼 밝히면서 AI의 위험성을 다시 경고했다.

힌턴 교수는 인류를 위협할 존재로 AI를 보는 이유와 관련해 “AI에게 목표를 주면 해결책으로 인간에게 나쁜 방법을 찾아낼지도 모른다”며 “예를 들어 AI에게 기후변화를 막도록 지시하면 이 목적 달성을 위해 인간을 배제하는 게 필요하다고 생각하고서 실행에 옮길 위험성이 걱정된다”고 말했다.

다만 그는 “누구도 AI가 지배하는 미래를 원하지 않는다”며 “그것이 각국에서 AI 병기 규제를 향해 보조를 맞추는 토대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힌턴 교수는 딥러닝 기술을 개척해 인공지능 대부로 불리는 전문가다. 그는 토론토대 교수 시절 창업한 AI업체 ‘DNN리서치’가 2013년 구글에 인수된 뒤 구글 소속으로 연구 활동을 계속하다가 작년 4월 AI의 위험성을 알리기 위해 사표를 낸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는 사표를 낸 뒤 캐나다에서 살면서 AI의 위험성에 대해 적극적으로 얘기하고 있다.

닛케이는 “힌턴 교수가 AI가 인류를 지배할 것이라고 예언하는 것은 아니지만 미래는 불확실하다는 전제에서 장기적인 위험성을 호소하고 있다”며 “그의 경고를 정면으로 받아들이고 논의할 필요가 있다”고 소개했다.

토론토중앙일보 (news@cktimes.net)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