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그래미 후보 꿈 이뤘다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토론토 중앙일보
뉴스 연예 BTS, 그래미 후보 꿈 이뤘다
연예

BTS, 그래미 후보 꿈 이뤘다
‘베스트 팝 그룹 퍼포먼스’ 부문 지명

심종민 기자 2020-11-26 0
‘다이너마이트’로 ‘베스트 팝 그룹 퍼포먼스’ 부문 지명
한국 대중음악 사상 최초…수상하면 ‘그랜드 슬램’
수상자는 내년 1월 31일 그래미 어워즈 시상식서 발표

(한국)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최고 권위 음악시상식인 그래미 어워즈 후보에 오르며 K팝 역사에 또다시 한 획을 그었다.

그래미 어워즈를 주관하는 미국 레코딩 아카데미는 24일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를 제63회 그래미 어워즈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Best Pop Duo/Group Performance) 부문 후보로 발표했다.

방탄소년단은 이로써 한국 가수로서는 최초로 미국 3대 음악시상식에서 모두 후보에 오른 기록을 갖게 됐다.

이들은 그래미에 앞서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AMAs)와 ‘빌보드 뮤직 어워즈’(BBMAs)에서는 이미 각각 3년과 4년 연속 수상한 바 있어 그래미에서도 상을 받으면 ‘그랜드슬램’을 이루게 된다.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는 그래미 팝 장르 세부 시상 분야 중 하나로, 2012년 시상식부터 신설됐다.

이번 그래미 어워즈는 지난해 9월 1일부터 올해 8월 31일까지 발표된 작품이 심사 대상이다.

레코딩 아카데미 회원들이 후보 선정을 위한 1차 투표를 했다.

이후 다음 달 7일부터 내년 1월 4일까지 수상자를 가리기 위한 최종 투표가 이뤄진다. 수상자는 내년 1월 31일 개최되는 63회 그래미 어워즈 시상식에서 발표된다.

심종민 기자 (news@cktimes.net)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