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대금업 VS 프라이빗 랜딩 > 오피니언

본문 바로가기
토론토 중앙일보
오피니언 테드진의 머니 클리닉 고리대금업 VS 프라이빗 랜딩
테드진의 머니 클리닉

고리대금업 VS 프라이빗 랜딩

테드진 2022-08-18 0

Q 프라이빗 랜딩(Private Lending)에 관심이 가는데, 고리대금업과의 차이는 뭘까요 ?


A 빚을 못 갚을 경우 심장 근처 살 1파운드를 내어 주는 조건에 서명한 안토니오는 결국, 채무상환을 못해 고리대금업자 샤일록에게 죽임을 당할 위험에 처합니다.


하지만 계약서에는 오로지 ‘살’만 적혀 있을 뿐 ‘피’는 명시되어 있지 않다는 점을 근거로 피를 한 방울이라도 흘리면 샤일록은 모든 재산을 몰수당하고 사형에 처해질 것이라는 재판관의 명석한 판결로 안토니오는 목숨을 건지게 됩니다. 


세익스피어의 명작 “베니스의 상인”속 이야기인데요, 피도 눈물도 없는 샤일록은 오늘날에도 연이자 50% 넘게까지 때리는 고리대금업자의 모습과 유사합니다.


그러나 개인들의 여유자금을 시중금리보다 조금 더 받고 은행대신 대출해 주시는 프라이빗 랜더분들은, 고리대금 사채업자와는 확연히 다르며 우리 경제에 큰 기여를 해 주시는 분들이니 보람을 느끼셔도 좋으며 두둑한 경제적인 이득을 보실 충분한 자격을 갖추신 분이시랍니다.


특히 Baytree 회원님들께서 GTA 도심권 역세권 내 임대유닛을 클로징할 때 프라이빗론을 제공해 주시는 렌더분들은 더욱 큰 뿌듯함을 가지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국내 대형은행들은 예금자들에게는 쥐꼬리만큼의 이자만 주고 예치된 돈을 융자해 큰 이득을 남기는 방식으로 해마다 천문학적인 순이익을 발표하는데,


엄밀히 말하면 예금자들은 결국 은행에 이용당하는 셈입니다. 그리고 정치인들은 다음 선거 때 표만 의식하지 10년 이후를 내다보는 정책은 좀처럼 펼치질 않습니다.


대출을 규제하면 임대유닛에 대한 투자수요가 억제될 것이고 집값은 잠시 꺾일지언정, 공급은 줄어들 것인데 인력부족으로 이민자까지 더 받는다면 임대료는 천정부지로 오르고 장기적으로 결국 집값도 오히려 더 크게 오르게 될 확률이 높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사정들에는 눈 가리고 아웅만 할 뿐 근시안적 정책만 남발되고 있는 모습이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은행자본에 이용만 당하지 않고 스스로 자구책을 찾는 길을 모색하신 프라이빗 랜더분들 덕분에 임대유닛들 중에대출규제에 막혀 도움이 필요한 상황에 처한 유닛들은 무사히 클로징을 마칠 수 있게 되고, 월세가 급격히 오르는 렌탈시장에 더 많은 임대물량이 공급되는 경제의 선순환 구조가 형성됩니다.


프라이빗 랜딩강좌를 보셨는데, 아직은 이해가 부족하신 예비 랜더분들을 위해 좀 더 디테일한 해설강좌를 준비했습니다.


매일같이 현장에서 실무를 보며 맹활약중인 강사님도 특별초빙해 허심탄회하게 묻고 답하는 시간을 가져볼까 하구요,예비 Lender 님들께서는궁금하신 점들 미리 귀띔 주셔도 좋으며 생방송 중 대화창에 얼마든지 질문내용 물어보셔도 좋겠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오피니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