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기지 대출 기관별 종류 및 특성 > 오피니언

본문 바로가기
토론토 중앙일보
오피니언 라임트리 모기지 칼럼 모기지 대출 기관별 종류 및 특성
라임트리 모기지 칼럼

모기지 대출 기관별 종류 및 특성

민정원 2023-12-15 0

일반적으로 대출을 하는 은행이라고 하면 보통 ‘Big 6은행’ (TD, RBC, BMO, Scotia, and CIBC, National Bank)만 생각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캐나다에는 수십 개 이상의 은행들이 있으며, 각 은행마다 다른 심사기준과 특성을 가지고 대출 심사를 합니다. 한국처럼 1금융권, 2금융권 같이 은행권이 나눠지기도 하지만 심사기준 및 특성이 다릅니다. 따라서 오늘은 캐나다 대출 기관들에 대해 설명 하려 합니다.

 

A Lender : 위에 언급한 6개 은행 만을 생각하기 쉬운데, 그 외에도 HomeTrust, EQ, RFA, First National, B2B 등 여러 대출기관들도 존재합니다. 그 중에는 ‘Mono-Line Lender’라고 하는 예금을 받지 않고 대출만 전문으로 하는 은행들이 존재 합니다. 이런 은행들은 대부분 Branch를 운영하지 않으며, 대부분 대출을 모기지 브로커를 통해 진행합니다. 심사 기준은 대부분의 대출기관과 비슷하며, 때에 따라서 각각 특별한 스페셜 프로그램을 운용하기도 합니다.

 

B Lender : 한국에서의 2금융권이라고 생각하면 되지만 디테일하게 들어가면 조금 다릅니다. 일반적으로 ‘B deal’이라고 하면 ‘A Lender’에서 받기 힘든 상황에 계신 분들이 수월한 승인 조건으로 심사를 하는 상품으로, 일반 A lender 보다 약간 높은 이자율을 제공 합니다.

고정된 월급을 받으시는 분들보다 비즈니스를 하시는 분들께 더 승인 요건이 수월한 상품인데, 이유는 보고된 소득이 아닌 명시(State)를 허용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A lender들이 까다롭게 심사하는 부분 중 하나인 신용점수와 신용내역에 대해서도 B lender 쪽에서는 좀 더 낮은 기준으로 심사를 하기 때문에 신용이 좋지 않은 분들이 모기지를 받을 때 이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외국계 은행: 현재 캐나다에는 HSBC, 신한은행, 하나은행, Bank of China, Mega Bank(대만) 등 외국계 은행들이 현지 캐나다 법인으로 많이 들어와 있으며, 모기지 대출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런 은행들의 특징 중 하나로는 모국의 소득을 이용해 모기지를 받을 때 수월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은행마다 비슷한 이자율과 상품을 제공하더라도 세세한 부분에 들어서면 다른 내용을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각각의 대출기관 및 은행마다 요구하는 서류, 심사 방식 그리고 소요되는 시간 등이 다르기 때문에  본인의 상황에 맞는 은행을 잘 선택하는 것도 현명한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이처럼 캐나다에서는 모기지를 받을 때 본인의 상황에 따라 다른 기준과 이자율로 심사가 가능하며, 많은 선택지를 가질 수 있습니다. 또한, 일부 대출기관들에서는 A와 B를 동시에 운영하기도 합니다. 본인이 모기지를 받기 힘든 상황이거나 혹은 불가능한 상황이라 판단되더라도 그에 맞는 상품이 존재할 수도 있으니 전문가와 상담 하셔서 좋은 방법을 찾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오피니언 바로가기